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17.9.24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interview365.mk.co.kr/news/77670
발행일: 2017/08/14 16:14:23  김리선




[포토]이동건·조윤희 부부 "모범적인 부부되고 싶어"


제공='그라치아'

【인터뷰365 김리선】드라마 속 사랑을 현실로 이룬 이동건·조윤희 부부가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와 함께한 웨딩 화보를 14일 공개했다.

 

부부로써 첫 번째 공식 화보답게 촬영 내내 서로에게서 눈을 떼지 않는 달달한 신혼 부부의 모습을 보여줬다는 후문.

 

이동건은 임신중인 조윤희를 배려하는 다정다감한 남편의 면모를, 조윤희는 촬영을 자연스럽게 리드하며 완벽한 호흡을 만들어냈다. 

 

서로의 첫인상에 대해 조윤희는 "굉장히 예의 바르고 젠틀한데, 뭔가 다가가기 어려운 스타일이었다"고 말했다. 이동건은 "나랑 반대로 털털하고 붙임성이 좋은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제공='그라치아'
두 사람 사랑의 결정적 순간은 바로 아이가 생겼을 때였다. 조윤희는 "아이가 생겼을 때 정말 운명이란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동건은 "아내랑 함께해서 다행이고 행복하다"며 "내가 더 좋은 사람이 되고 싶게 만드는 원동력"이라고 말했다.

 

무럭무럭 자라고 있는 2세의 태명은 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의 태명과 같은 '호빵이'다. 2세가 생기자마자 두 사람 모두 바로 호빵이라는 태명을 떠올렸다고.

 

두 사람은 "앞으로 호빵이에게 자랑스러운 부모, 차인표·신애라 선배님 부부처럼 배우로서, 사람으로서 귀감을 줄 수 있는 모범적인 부부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interview365@naver.com


- Copyrights ⓒ 인터뷰365,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nterview365.com 발행인 김두호 ㅣ 편집인 겸 청소년보호책임 김두호
인터넷 신문 등록 서울아00737ㅣ등록일 2009. 1. 8 / 창간일 2007. 2. 20
발행소 서울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콜카빌 801호 l TEL: 02-6082-2221 ㅣ FAX: 02-2272-2130
(재)신영균예술문화재단 Allrights reserved press@interview365.com ㅣ shinyoungky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