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17.11.21 (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interview365.mk.co.kr/news/77674
발행일: 2017/08/14 18:40:17  이수진




JTBC '비정상회담' 각 세계 정상들의 퍼스트 펫은?


사진=JTBC '비정상회담'에 출연한 알베르토/제공=JTBC '비정상회담'

【인터뷰365 이수진】JTBC예능프로그램 '비정상회담'이 14일 방송에서 전 세계에서 반려동물을 가장 많이 키우는 나라들에 대해 알아본다. 


다국적 출연진은 각 나라에서 가장 많이 키우는 동물을 소개했다. 오헬리엉이 "프랑스는 고양이를 강아지보다 2배 정도 많이 키운다"고 하자 MC들은 "고양이와 프랑스인의 성격이 닮아서 그런 것 아니냐"며 궁금증을 드러냈다.
 
또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유기견 '토리'를 입양하면서 세계 최초 유기견 출신 '퍼스트 독'이 탄생한 데 이어, 멤버들은 각국 정상들의 '퍼스트 펫'을 소개하기도 했다. 

 

알베르토는 "베를루스코니가 애견 '두두'를 안고 있는 사진을 자주 공개하자, 한 기자가 베를루스코니에게 이미지 관리를 위해 일부러 공식적인 자리에 두두를 안고 나오냐고 물었다"면서 이어진 베를루스코니의 대답을 공개해 폭소케 했다.
 
멤버들은 반려동물에 대한 무책임한 태도 때문에 논란이 됐거나, 동물보호를 위해 앞장서고 있는 유명인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눈다.

 

닉은 "2013년 저스틴 비버가 공연을 위해 독일에 왔을 때 공항에 압류된 반려 원숭이 '몰리'를 다시 데리고 가지 않아 논란이 됐다"면서 "결국 몰리는 독일에 있는 동물원으로 가게 됐다"고 말해 현장을 놀라게 했다.
 
이날 '비정상회담'에는 개그맨 유민상, 김준현이 출연해 "이렇게 먹다간 미래엔 먹을 게 없어질까 봐 걱정되는 나, 비정상인가요?"를 안건으로 상정했다. 세계 식량 위기에 대처하는 각국의 미래식량 등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interview365@naver.com


- Copyrights ⓒ 인터뷰365,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nterview365.com 발행인 김두호 ㅣ 편집인 겸 청소년보호책임 김두호
인터넷 신문 등록 서울아00737ㅣ등록일 2009. 1. 8 / 창간일 2007. 2. 20
발행소 서울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콜카빌 801호 l TEL: 02-6082-2221 ㅣ FAX: 02-2272-2130
(재)신영균예술문화재단 Allrights reserved press@interview365.com ㅣ shinyoungky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