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17.10.24 (화)
 http://interview365.mk.co.kr/news/77898
발행일: 2017/09/22 14:07:25  김리선




부산에 국내 최대 중고서적 들어선다


'예스24 F1963점' 내부

【인터뷰365 김리선】부산에 국내 최대 규모의 중고서점이 들어선다.

 

예스24는 24일 부산 수영구 망미동에 위치한 복합 문화공간 F1963에 중고서점을 오픈 한다고 22일 밝혔다.

 

예스24가 여섯 번째로 오픈하는 중고서점 '예스24 F1963점'은 부산의 복합 문화공간 F1963 내 약 600평 규모의 국내 최대 중고서점이다.

 

활자인쇄 프로세스부터 최신 기술의 전자책에 이르기까지 책과 출판에 관련된 정보를 과거부터 현재, 미래에 걸쳐 모두 살펴볼 수 있다. 특히 F1963 공간 본연의 매력을 최대한 살리면서, 미술관에 온 것처럼 책을 여유롭게 감상하고 즐길 수 있는 공간 디자인이 특징이다.

 

부산 F1963은 고려제강이 1963년부터 와이어 생산 공장으로 가동하다가 2008년 이후 제품 창고로 사용하던 시설이다. 지난 2014년 일부 공간이 부산비엔날레 특별 전시장으로 사용된 것을 계기로 2016년 복합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한 후 현재 미술 전시, 공연 등 다양한 문화 예술을 담은 문화 공간으로 운영되고 있다.

 

예스24는 F1963점을 중고도서를 사고 팔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책과 연관된 공연, 전시 등 다양한 문화예술 영역을 아우르는 공간으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예스24 F1963점은 문학, 인문, 역사, 경제 등 24개의 분야별 중고도서 약 20만권을 갖췄으며, 중고 절판 도서, 외국 빈티지북 등 희귀본은 물론 음반, DVD/Blu-ray, 도서 관련 굿즈 등 분야를 넘나드는 다양한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어린이들의 독서를 위한 키즈존을 구성하고 아이가 책을 읽고 고를 수 있도록 유아동 전집 상담 서비스를 함께 마련해 연령대에 맞는 전집을 추천한다. 서점 내부에 카페 테라로사도 운영된다.

 

예스24는 이번 중고서점 오픈을 기념해 1978년부터 40여년 동안 시인선을 선보이고 있는 문학과지성 시인선 500권 전시를 진행한다. 문학과지성 시인선 500권을 모두 모아서 진열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전시 후 서울옥션블루 온라인 경매를 통해 판매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현대미술을 대표하는 야요이 쿠사마, 앤디 워홀, 제프 쿤스 등의 소품 및 조지 오웰 빈티지 작품 액자, 펭귄 클래식 빈티지 원서 액자, 윤태호, 박광수, 신동우 작가의 작품 등 총 40여 점의 온라인 경매도 실시한다.

 

김석환 예스24  대표이사는 "부산의 대표적인 문화 공간으로써 예스24 중고서점이 지역 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고, 고객들에게 보다 새롭고 의미 있는 문화적 경험을 선사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interview365@naver.com


- Copyrights ⓒ 인터뷰365,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nterview365.com 발행인 김두호 ㅣ 편집인 겸 청소년보호책임 김두호
인터넷 신문 등록 서울아00737ㅣ등록일 2009. 1. 8 / 창간일 2007. 2. 20
발행소 서울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콜카빌 801호 l TEL: 02-6082-2221 ㅣ FAX: 02-2272-2130
(재)신영균예술문화재단 Allrights reserved press@interview365.com ㅣ shinyoungkyun.com